[완도] 해조류센터에서 추억의 상장, 증명서 전시회 열려
상태바
[완도] 해조류센터에서 추억의 상장, 증명서 전시회 열려
  • 전형대 기자
  • 승인 2019.08.07 16:45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[한국농어촌방송/호남총국 전형대기자] 완도군이 해조류센터 옥외 갤러리에 70년대 이전의 각종 상장과 증명서 사진 전시회를 열어 눈길을 끌고 있다.

해조류센터 옥외 갤러리에 70년대 이전의 각종 상장과 증명서 사진 전 (사진=완도군)
해조류센터 옥외 갤러리에 70년대 이전의 각종 상장과 증명서 사진 전 (사진=완도군)

 

추억의 상장, 증명서 사진 전시회는 지역 주민들이 70년대 이전에 수상한 각종 상장, 임명장, 졸업증서 등 약 30여 점을 수집하여 8월 1일부터 전시하고 있다. 작품 중에는 내용이 모두 한자로 표기되어 있는 졸업증명서를 비롯해 인쇄기를 이용할 수 없었던 섬마을 학교에서 양면지에 직접 손 글씨로 작성한 급장(現 반장) 임명장이 있어 관람객들의 입가에 웃음을 머금게 했다. 완도군 이송현 해양치유산업과장은 “이번 전시회는 상장과 증서 내용으로 당사자를 평가하기 위한 것이 아니고, 70년대 이전에 만들어진 각종 문서를 통해 옛 추억을 떠올려보고, 청소년들은 역사를 살펴볼 수 있는 시간을 갖도록 하고자 열게 됐다.”고 취지를 설명했다. 한편 완도군 관계자는 “이색적이고 특색 있는 상장이나 증명서를 보관하고 있으나 이번 전시회에 참여하지 못한 분들을 위해 두 번째 전시회를 열 계획이며, 전시할 상장이나 증명서를 휴대폰으로 찍어 전송하거나 원본을 가지고 방문하면 촬영 후 되돌려 드린다.”고 말했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
이슈포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