장수군, 숲속 치유공간‘그린 장수 치유의 숲’ 개장 박차
상태바
장수군, 숲속 치유공간‘그린 장수 치유의 숲’ 개장 박차
  • 방극만 기자
  • 승인 2021.02.25 17:50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장수군 천천면 비룡리 산84-2번지 일원, 50ha이상 규모
▲사진은 장수군청 전경(자료제공=장수군청)
▲사진은 장수군청 전경(자료제공=장수군청)

[소비자TV·한국농어촌방송/장수=방극만 기자] 숲에서 단순한 휴식을 취하는 데 그치지 않고, 그 안에서 치유와 힐링을 함께 할 수 있는 산림치유의 공간인 ‘치유의 숲’이 장수군에 조성된다.

25일 장수군은 천천면 비룡리 산84-2번지 일원에 50ha이상 규모의 ‘그린 장수 치유의 숲’이 지난해 2월 20일에 착공해 올해 6월까지 조성 완료를 목표로 개장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.

치유의 숲에는 치유센터 1동, 치유테마숲 9,500㎡, 치유숲길 5.2km 등 숲을 이용한 힐링공간이 조성되며,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명상과 힐링의 장을 넘어 숲속에서 지친 현대인의 몸과 정신을 치유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마련된다.

치유센터에서는 각종 정보제공과 교육·상담, 건강 체크 등을 통해 본인에게 맞는 치유프로그램을 추천받을 수 있으며, 열치료와 반식욕 및 족욕, 차방 등 다양한 치료프로그램을 체험할 수 있게 된다. 야외에 조성되는 치유테마숲은 자연 상태 그대로의 숲에 다양한 주제의 체험테마를 넣어 치유와 힐링의 공간으로 조성될 계획이다.

특히, 군은 이번 사업이 와룡자연휴양림과 연계하고 있어 휴양림 이용객들은 자연스럽게 치유의 숲을 체험할 수 있고, 치유의 숲 이용객들은 와룡자연휴양림을 통해 숙박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어 그 효과가 극대화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.

그린 장수 치유의 숲은 올 상반기에 공사를 완료하고 와룡자연휴양림 성수기와 맞물리는 7월에 개장할 계획이다.

장영수 군수는 “여가시간의 증가 및 생활수준의 향상으로 인한 건강‧문화‧복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산림휴양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어 명품 치유의 숲을 청정장수에 조성하게 됐다”며 “군민 건강증진을 도모하고, 장수군의 청정이미지를 다시 한 번 제고해 오고 싶고 살고 싶은 장수를 널리 알리고 나아가 경제활성화에 큰 도움이 되도록 치유의 숲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

▶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, 이를 빌미로 한 협박,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, 여성긴급전화 1366,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(02-735-8994)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.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최신뉴스
이슈포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