진안홍삼축제, 문화체육관광부 문화관광축제 선정 '쾌거'
상태바
진안홍삼축제, 문화체육관광부 문화관광축제 선정 '쾌거'
  • 고달영 기자
  • 승인 2019.12.28 09:59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진안홍삼축제,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로!
문화관광축제로 선정된 진안홍삼축제 장면(사진=진안군)
문화관광축제로 선정된 진안홍삼축제 장면(사진=진안군)

[한국농어촌방송/진안=고달영 기자] 전북 진안군 대표축제인 진안홍삼축제가 오는 2020~2021년 문화관광축제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.

문화체육관광부가 선정하는 문화관광축제는 앞으로 2년 간 국비 지원과 함께 문화관광축제 명칭 사용, 한국관광공사를 통한 국내외 홍보 마케팅 지원을 받게 된다.

지난 2016년 진안군 대표축제로 지정된 지 4년 만에 전라북도 최우수 축제와 문화관광축제로 선정된 진안홍삼축제는 지역 특산물인 홍삼을 주제로 한 체험형 축제로 3년 연속 20만명이 넘는 관광객을 유치하며, 진안홍삼과 지역의 특산물 홍보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기여를 하였다.

또한 온 군민이 참여하는 붉금-Day와 다양한 홍삼 관련 음식, 시제품 개발 등 축제의 주제성을 부각시키고, 셔틀버스 전용차선제 운영 등 관광객의 만족도와 편의성을 높였다는 평가를 받았다.

유경종 축제위원장은 “홍삼축제를 함께 준비하고 노력해주신 군민들 덕분에 문화관광축제 로 선정되는 쾌거를 이뤘다.”며"앞으로도 글로벌 축제를 목표로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.”고 밝혔다.

 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
이슈포토